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 신용카드 포인트로 즉시충전 (마일리지)무료충전
  • OK캐시백 포인트로 즉시충전무료충전
  • 20코인 즉시충전 (자동차 소유주 대상)무료충전
코인충전소로 가기

코인 소진시 자동으로
충전되는 자동충전 상품입니다.

번거로움 없이 편리하게 이용하세요!

닫기 더블혜택받기
85% 할인 미찐 혜택
영혼 공감

영혼 공감

˝정혁은 숨 쉬는 게 갑자기 버거워졌다. 들이쉬는 숨엔 향긋한 체향이 섞여 들었고, 내쉬는 숨엔 뜨거운 열기가 담겼다. 머리가 아찔하고, 귀 부근에서 웅, 하는 소리가 났다. 은수연을 마주하기 이전에 내쉰 숨들은 모두 헛숨이었던 것 같은 그런 느낌. “믿어도 돼. 세상에서 제일 안전한 곳으로 가는 거야.” 들이마신 숨이 가슴을 가득 채웠다. 그 숨 한 조각, 한 조각마다 온통 은수연으로 물들어 내쉬기가 아까웠다. 그리고 마침내 그녀가 정혁의 안에 담겼다. 예리하고 까칠한 형사, 차정혁 비밀스러운 그녀, 은수연에게 속절없이 빠져들다.˝
닫기

로맨스완결 19 50+

영혼 공감

˝정혁은 숨 쉬는 게 갑자기 버거워졌다. 들이쉬는 숨엔 향긋한 체향이 섞여 들었고, 내쉬는 숨엔 뜨거운 열기가 담겼다. 머리가 아찔하고, 귀 부근에서 웅, 하는 소리가 났다. 은수연을 마주하기 이전에 내쉰 숨들은 모두 헛숨이었던 것 같은 그런 느낌. “믿어도 돼. 세상에서 제일 안전한 곳으로 가는 거야.” 들이마신 숨이 가슴을 가득 채웠다. 그 숨 한 조각, 한 조각마다 온통 은수연으로 물들어 내쉬기가 아까웠다. 그리고 마침내 그녀가 정혁의 안에 담겼다. 예리하고 까칠한 형사, 차정혁 비밀스러운 그녀, 은수연에게 속절없이 빠져들다.˝

영혼 공감

작품댓글 - 영혼 공감

로그인 후 댓글 입력이 가능합니다.

미소설 프리미엄 상품권

소지하신 상품권 핀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상품권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미소설 무료쿠폰

소지하신 쿠폰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자세히보기

쿠폰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무료쿠폰 등록 시 알림톡을 통해 작품변경 안내 및 이용권 소멸에 대한 내용을 고지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