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 신용카드 포인트로 즉시충전 (마일리지)무료충전
  • OK캐시백 포인트로 즉시충전무료충전
  • 20코인 즉시충전 (자동차 소유주 대상)무료충전
코인충전소로 가기

코인 소진시 자동으로
충전되는 자동충전 상품입니다.

번거로움 없이 편리하게 이용하세요!

닫기 더블혜택받기
울게 될 거야

보너스 2코인 (10%) 지급

보너스 5코인 (20%) 지급

울게 될 거야

노스튼 가문의 젊은 주인, 제이더 반 노스튼 공작. 아홉 살 공주, 나딘에게 그는 태양이고 달이었다. 열넷의 첫 고백. “몇 년 후면 공주를 원하는 남자들이 줄을 서겠지. 분명 그럴 거라고 생각해. 그런데 말이야.” “난, 그 줄에 낄 생각이 조금도 없어.” 첫 실연. 그 모든 순간이 제이더 반 노스튼, 아름답고 상냥한 사내와 함께였다. “신을 믿지 않지만 기도할 거야. 언젠가 공작, 당신도…… 나로 인해 아플 날이 오기를. ……울게 될 거야.” 축제는 절정에 올랐다. 머릿속은 안개로 자욱했지만 시야는 밝았다. 날아오른 불꽃으로 순간순간 빛으로 가득 차는 좁은 공간. 나딘의 희고 작은 얼굴이 보였다가 사라졌다가를 반복했다. 가장 먼저 든 것은 초조함. 공주를 대할 때마다 느끼는 그 감정이 밀려들고 다음으로는 낯선 울림…… 마지막으로 희미하게 웃는 입술을 가지고 싶다는 충동과 소유욕. 아슬아슬하게 멈춘 입술 사이로 더운 김이 오갔다. 제이더는 커다랗게 열린 나딘의 눈동자에 시선을 고정했다. 그 안에 담긴 감정을 읽어 내고 싶었는지도 몰랐다. “피해.” “왜…… 그래야 하는데?” “키스할 거니까.” “알아.” 자신의 목소리가 가라앉았다는 것도 나딘의 것이 떨리고 있다는 것도 눈치채지 못했다. 다만 웃었다. 도전적인 눈을 하고 입술을 바르르 떠는 나딘을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서 웃고 말았다. 그러는 사이에도 입술은 여전히 닿을 듯 말 듯 가까운 거리였다. 또 한 차례 날아오른 불꽃이 나딘의 말간 뺨에 깃들었다. 까닭 없는 초조함이 커져 갔다. 천천히 공주의 입술에 살짝 제 것을 겹쳤다. 이대로 말도 안 되는 충동이 사라지길 바랐다. 불행히도 그 순간 지독한 갈증과 함께 맹렬한 무언가에 온몸이 휩싸인 것만 같았다. 펑펑 큰 소리로 터져 나가는 불꽃의 휘황찬란한 섬광이 불길하게 눈을 파고들었다.
닫기

로맨스완결 19 500+

울게 될 거야 세계수 /

노스튼 가문의 젊은 주인, 제이더 반 노스튼 공작. 아홉 살 공주, 나딘에게 그는 태양이고 달이었다. 열넷의 첫 고백. “몇 년 후면 공주를 원하는 남자들이 줄을 서겠지. 분명 그럴 거라고 생각해. 그런데 말이야.” “난, 그 줄에 낄 생각이 조금도 없어.” 첫 실연. 그 모든 순간이 제이더 반 노스튼, 아름답고 상냥한 사내와 함께였다. “신을 믿지 않지만 기도할 거야. 언젠가 공작, 당신도…… 나로 인해 아플 날이 오기를. ……울게 될 거야.” 축제는 절정에 올랐다. 머릿속은 안개로 자욱했지만 시야는 밝았다. 날아오른 불꽃으로 순간순간 빛으로 가득 차는 좁은 공간. 나딘의 희고 작은 얼굴이 보였다가 사라졌다가를 반복했다. 가장 먼저 든 것은 초조함. 공주를 대할 때마다 느끼는 그 감정이 밀려들고 다음으로는 낯선 울림…… 마지막으로 희미하게 웃는 입술을 가지고 싶다는 충동과 소유욕. 아슬아슬하게 멈춘 입술 사이로 더운 김이 오갔다. 제이더는 커다랗게 열린 나딘의 눈동자에 시선을 고정했다. 그 안에 담긴 감정을 읽어 내고 싶었는지도 몰랐다. “피해.” “왜…… 그래야 하는데?” “키스할 거니까.” “알아.” 자신의 목소리가 가라앉았다는 것도 나딘의 것이 떨리고 있다는 것도 눈치채지 못했다. 다만 웃었다. 도전적인 눈을 하고 입술을 바르르 떠는 나딘을 어떻게 해야 할지 몰라서 웃고 말았다. 그러는 사이에도 입술은 여전히 닿을 듯 말 듯 가까운 거리였다. 또 한 차례 날아오른 불꽃이 나딘의 말간 뺨에 깃들었다. 까닭 없는 초조함이 커져 갔다. 천천히 공주의 입술에 살짝 제 것을 겹쳤다. 이대로 말도 안 되는 충동이 사라지길 바랐다. 불행히도 그 순간 지독한 갈증과 함께 맹렬한 무언가에 온몸이 휩싸인 것만 같았다. 펑펑 큰 소리로 터져 나가는 불꽃의 휘황찬란한 섬광이 불길하게 눈을 파고들었다.

+ 더보기

국제표준도서번호(ISBN) 979-11-0604-943-7

#역사/시대물

#서양풍

#사랑

#상처남

#까칠녀

#애잔

#재회

프리미엄 멤버십 시작하기

울게 될 거야

작품댓글 - 울게 될 거야

로그인 후 댓글 입력이 가능합니다.

미소설 프리미엄 상품권

소지하신 상품권 핀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상품권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미소설 무료쿠폰

소지하신 쿠폰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자세히보기

쿠폰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무료쿠폰 등록 시 알림톡을 통해 작품변경 안내 및 이용권 소멸에 대한 내용을 고지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