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일반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코인충전소로 가기

코인 소진시 자동으로
충전되는 자동충전 상품입니다.

번거로움 없이 편리하게 이용하세요!

닫기 더블혜택받기

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일반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코인충전소로 가기
내려다보는 시선

내려다보는 시선

#현대물 #학원물 #캠퍼스물 #일공일수 #첫사랑 #재회물 #다정공 #속을알수없공 #플러팅공 #인기많공 #서열높공 #집안좋공 #직진공 #직언공 #189cm #미인수 #전교1등수 #공부외에는아는거없수 #말랑수 #순진수 #스트레스취약수 #175cm 가난을 벗어날 방법은 공부밖에 없다고 생각하는 영원은 중학교 3년, 고등학교 2년 내내 전교 1등을 놓치지 않는다. 남은 1년 동안 늘 그랬던 것처럼 계획대로 살려는 영원의 앞에 모두가 좋아하고, 또 어려워하는 유선우가 나타난다. 같은 중학교를 나왔지만, 말 한마디 해 본 적이 없는 유선우는 영원을 잘 아는 것처럼 나긋하게 아는 척을 해 오고, 친해지고 싶다며 노골적인 관심을 보인다. 영원은 저와 친구 사이를 질투하는 것처럼 심한 말을 하기도 하고, 또 나긋하고 다정하게 굴며 위로하는 유선우에게 속절없이 흔들린다. 그러던 어느 날, 유선우의 고백과 마주한 영원은 공부와 사랑 사이에서 고민하게 되는데…. * 공: 유선우 / 대한민국 최고의 로펌을 운영하는 변호사 부부의 외동아들. 잘생긴 얼굴과 큰 키, 바른 자세와 구김 하나 없는 셔츠, 늘 나는 좋은 향과 나긋한 태도까지 갖춘 완벽함으로 모두의 선망을 받고 있다. 하지만 유선우에게 잘못 보여 강제 전학을 가게 되는 일들이 일어나며 선망과 동시에 모두의 두려움을 사기도 한다. 욕 한마디 하지 않으며 늘 모두에게 의례적인 친절함을 보이는 가운데 고3 때 처음으로 같은 반이 된 영원에게 ‘특별한’ 친절을 보이기 시작한다. *수: 이영원 / 사람이 너무 좋아서 늘 사기를 당하는 아버지와 그런 아버지를 늘 용서하는 무른 엄마 때문에 어린 나이에 가난과 마주했다. 더 최악은 없을 거라고 생각했지만, 차근차근 더 최악으로 내려와 단칸방에서 세 식구가 살게 된 날부터 죽어라 공부를 시작했다. 가난에서 벗어날 방법은 공부밖에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이었다. 그 노력으로 중학교 3년 내내 전교 1등을 놓친 적이 없고, 고등학교 입학 후에도 2년 내내 명실상부한 전교 1등으로 자리를 지킨다. 가장 중요한 3학년 새 학기 첫날, 워낙 유명해 얼굴과 이름 정도는 알던 유선우가 다정하게 인사를 해 오면서 모든 것이 흔들리기 시작한다. **글 중에서** 다 안다는 듯 말하니 서러운 얼굴로 울면서 고개를 끄덕이는 영원이 귀여워 유선우가 작게 웃었다. 이 얼굴을, 이 순간을 고대하며 기다린 보람이 있었다. “그럼 이제 말해 줄 거야?” “…….” “말해 줘, 영원아. 말 안 하면 모르잖아. 좋아한다고 해 줘.” 한 걸음 뒤는 절벽이고, 눈앞에는 저를 여기까지 몰고 온 유선우가 있었다. 영원은 아슬아슬한 그 끄트머리에 선 채 두 팔을 벌려 앞에 있는 유선우를 끌어안았다. 떨어지지 않으면 더 좋고, 떨어지더라도 같이 있고 싶었다. 이제 생각할 수 있는 것은 유선우 하나뿐이었다.
닫기

BL/GL 완결 10+

내려다보는 시선 작가 : 클레어

#현대물 #학원물 #캠퍼스물 #일공일수 #첫사랑 #재회물 #다정공 #속을알수없공 #플러팅공 #인기많공 #서열높공 #집안좋공 #직진공 #직언공 #189cm #미인수 #전교1등수 #공부외에는아는거없수 #말랑수 #순진수 #스트레스취약수 #175cm 가난을 벗어날 방법은 공부밖에 없다고 생각하는 영원은 중학교 3년, 고등학교 2년 내내 전교 1등을 놓치지 않는다. 남은 1년 동안 늘 그랬던 것처럼 계획대로 살려는 영원의 앞에 모두가 좋아하고, 또 어려워하는 유선우가 나타난다. 같은 중학교를 나왔지만, 말 한마디 해 본 적이 없는 유선우는 영원을 잘 아는 것처럼 나긋하게 아는 척을 해 오고, 친해지고 싶다며 노골적인 관심을 보인다. 영원은 저와 친구 사이를 질투하는 것처럼 심한 말을 하기도 하고, 또 나긋하고 다정하게 굴며 위로하는 유선우에게 속절없이 흔들린다. 그러던 어느 날, 유선우의 고백과 마주한 영원은 공부와 사랑 사이에서 고민하게 되는데…. * 공: 유선우 / 대한민국 최고의 로펌을 운영하는 변호사 부부의 외동아들. 잘생긴 얼굴과 큰 키, 바른 자세와 구김 하나 없는 셔츠, 늘 나는 좋은 향과 나긋한 태도까지 갖춘 완벽함으로 모두의 선망을 받고 있다. 하지만 유선우에게 잘못 보여 강제 전학을 가게 되는 일들이 일어나며 선망과 동시에 모두의 두려움을 사기도 한다. 욕 한마디 하지 않으며 늘 모두에게 의례적인 친절함을 보이는 가운데 고3 때 처음으로 같은 반이 된 영원에게 ‘특별한’ 친절을 보이기 시작한다. *수: 이영원 / 사람이 너무 좋아서 늘 사기를 당하는 아버지와 그런 아버지를 늘 용서하는 무른 엄마 때문에 어린 나이에 가난과 마주했다. 더 최악은 없을 거라고 생각했지만, 차근차근 더 최악으로 내려와 단칸방에서 세 식구가 살게 된 날부터 죽어라 공부를 시작했다. 가난에서 벗어날 방법은 공부밖에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이었다. 그 노력으로 중학교 3년 내내 전교 1등을 놓친 적이 없고, 고등학교 입학 후에도 2년 내내 명실상부한 전교 1등으로 자리를 지킨다. 가장 중요한 3학년 새 학기 첫날, 워낙 유명해 얼굴과 이름 정도는 알던 유선우가 다정하게 인사를 해 오면서 모든 것이 흔들리기 시작한다. **글 중에서** 다 안다는 듯 말하니 서러운 얼굴로 울면서 고개를 끄덕이는 영원이 귀여워 유선우가 작게 웃었다. 이 얼굴을, 이 순간을 고대하며 기다린 보람이 있었다. “그럼 이제 말해 줄 거야?” “…….” “말해 줘, 영원아. 말 안 하면 모르잖아. 좋아한다고 해 줘.” 한 걸음 뒤는 절벽이고, 눈앞에는 저를 여기까지 몰고 온 유선우가 있었다. 영원은 아슬아슬한 그 끄트머리에 선 채 두 팔을 벌려 앞에 있는 유선우를 끌어안았다. 떨어지지 않으면 더 좋고, 떨어지더라도 같이 있고 싶었다. 이제 생각할 수 있는 것은 유선우 하나뿐이었다.

+ 더보기

국제표준도서번호(ISBN) 979-11-639-9993-5

출판 문라이트북스

#현대BL

프리미엄 멤버십 시작하기

e북 보너스 코인 구매 불가

내려다보는 시선

작품댓글 - 내려다보는 시선

로그인 후 댓글 입력이 가능합니다.

신고

작품명

작가명/유저닉네임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

미소설 프리미엄 상품권

소지하신 상품권 핀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상품권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미소설 무료쿠폰

소지하신 쿠폰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자세히보기

쿠폰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무료쿠폰 등록 시 알림톡을 통해 작품변경 안내 및 이용권 소멸에 대한 내용을 고지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