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일반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코인충전소로 가기

코인 소진시 자동으로
충전되는 자동충전 상품입니다.

번거로움 없이 편리하게 이용하세요!

[필수] 개인정보 수집·이용 동의

수집 목적 회원제 서비스 제공
수집 항목 휴대폰 번호, 아이디, 비밀번호
보유 기간 회원 탈퇴 및 목적 달성 후 즉시 파기
(관련법령에서 별도의 보관 기간을 정한 경우 해당 시점까지 보관)
서비스 이용과정에서 다음의 정보들이 자동 생성되어 수집될 수 있습니다.
(IP Address, 쿠키, 방문일시, 이용기록, 기기정보)
닫기 더블혜택받기

알림닫기

이번 회차는 일반코인이 필요한 회차입니다.

부족한 코인을 충전해 주세요.

알림닫기

무료충전코인 배너
코인충전소로 가기
죄송하지만, 실수였습니다

죄송하지만, 실수였습니다

“결혼하기로 했으면, 책임져야지. 안 그래?” 연인이었던 엘리오스에게 모든 걸 받쳐 헌신했건만, 그는 황녀와 결혼을 해버렸다. 배신감에 홀연히 제국을 떠난 베르. 전 연인을 잊기 위해 독한 술을 들이켜던 그 날. 베르는 절대로 되돌릴 수 없는 실수를 저지르고 만다. 숙취로 지끈거리는 머리를 부여잡으며 간신히 눈을 뜨자, 믿지 못할 광경이 보였다. 갈색 피부, 황금색 눈동자, 검은 머리칼을 가진 낯선 남자. 베르는 왜 처음 보는 남자가 자신의 옆에 누워있는지 도무지 기억이 나질 않았다. “누구세요…?” 베르의 물음에 카탄이 오묘한 미소를 지으며 대답했다. “섭섭하네. 결혼을 약속한 사이인데, 누구냐니.” “네? 결혼이요?” 베르는 어떻게 해서든 이 난감한 상황에서 벗어나려 애쓰지만…. “죄송하지만, 어제 일은 실수였어요….” “실수? 미안하지만 난 실수가 아니었거든.” 카탄은 자신의 품에 스스로 들어온 완벽한 이상형을 놔줄 생각이 전혀 없었다. “결혼하기로 했으면, 책임져야지. 안 그래?” 베르는 그를 머리부터 발끝까지 천천히 살폈다. 190cm는 훌쩍 넘을 것 같은 장신에, 굳은살 박인 커다란 손과 금색으로 이글거리는 눈빛은 시선 한 번으로 사람을 주눅 들게 만들었다. 보통 사람은 눈을 마주치는 것도 힘들게 분명한 남자! 겨우 가슴께에 닿을락 말락 한 자신이 책임지기에는 눈앞에 있는 사내가 너무나도 건장했다. *** 결혼하자며 매달리는 카탄도 골치 아픈데, 황녀와 결혼한 엘리오스가 자꾸 끈질기게 베르를 옭아매기 시작한다. “날 버리고 황녀와 결혼한 주제에 왜 이러는 거야. 도대체 뭐가 문제야?” “허락도 없이 내 곁을 떠난 것. 넌 영원히 내 곁에 있어야 해.” 엘리오스는 베르를 자신의 손에서 놓아줄 생각 따위 전혀 없다. 베르가 있을 곳은 오직 자신의 옆자리일 뿐! ‘나를 방해하는 것들은 전부 없애버려서라도 베르를 가지리라!’
닫기

로맨스 완결 10+

죄송하지만, 실수였습니다 작가 : choisang

“결혼하기로 했으면, 책임져야지. 안 그래?” 연인이었던 엘리오스에게 모든 걸 받쳐 헌신했건만, 그는 황녀와 결혼을 해버렸다. 배신감에 홀연히 제국을 떠난 베르. 전 연인을 잊기 위해 독한 술을 들이켜던 그 날. 베르는 절대로 되돌릴 수 없는 실수를 저지르고 만다. 숙취로 지끈거리는 머리를 부여잡으며 간신히 눈을 뜨자, 믿지 못할 광경이 보였다. 갈색 피부, 황금색 눈동자, 검은 머리칼을 가진 낯선 남자. 베르는 왜 처음 보는 남자가 자신의 옆에 누워있는지 도무지 기억이 나질 않았다. “누구세요…?” 베르의 물음에 카탄이 오묘한 미소를 지으며 대답했다. “섭섭하네. 결혼을 약속한 사이인데, 누구냐니.” “네? 결혼이요?” 베르는 어떻게 해서든 이 난감한 상황에서 벗어나려 애쓰지만…. “죄송하지만, 어제 일은 실수였어요….” “실수? 미안하지만 난 실수가 아니었거든.” 카탄은 자신의 품에 스스로 들어온 완벽한 이상형을 놔줄 생각이 전혀 없었다. “결혼하기로 했으면, 책임져야지. 안 그래?” 베르는 그를 머리부터 발끝까지 천천히 살폈다. 190cm는 훌쩍 넘을 것 같은 장신에, 굳은살 박인 커다란 손과 금색으로 이글거리는 눈빛은 시선 한 번으로 사람을 주눅 들게 만들었다. 보통 사람은 눈을 마주치는 것도 힘들게 분명한 남자! 겨우 가슴께에 닿을락 말락 한 자신이 책임지기에는 눈앞에 있는 사내가 너무나도 건장했다. *** 결혼하자며 매달리는 카탄도 골치 아픈데, 황녀와 결혼한 엘리오스가 자꾸 끈질기게 베르를 옭아매기 시작한다. “날 버리고 황녀와 결혼한 주제에 왜 이러는 거야. 도대체 뭐가 문제야?” “허락도 없이 내 곁을 떠난 것. 넌 영원히 내 곁에 있어야 해.” 엘리오스는 베르를 자신의 손에서 놓아줄 생각 따위 전혀 없다. 베르가 있을 곳은 오직 자신의 옆자리일 뿐! ‘나를 방해하는 것들은 전부 없애버려서라도 베르를 가지리라!’

+ 더보기

국제표준도서번호(ISBN) 979-11-923-2153-0

출판 폴링인북스

#로맨스판타지

프리미엄 멤버십 시작하기

e북 보너스 코인 구매 불가

죄송하지만, 실수였습니다

작품댓글 - 죄송하지만, 실수였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입력이 가능합니다.

신고

작품명

작가명/유저닉네임

신고사유 (신고 사유를 선택해주세요.)

  • 0 / 250

미툰 프리미엄 상품권

소지하신 상품권 핀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상품권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미툰 무료쿠폰

소지하신 쿠폰번호를 입력 후 등록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자세히보기

쿠폰에 기재된 금액만큼 코인으로 적립됩니다.

무료쿠폰 등록 시 알림톡을 통해 작품변경 안내 및 이용권 소멸에 대한 내용을 고지할 수 있습니다.